케이아트팩토리, 경기도 문화의 날 ‘문화재를 잇는 문화살롱’ 개최

케이아트팩토리 주최, 경기도와 용인시 후원, 용인청년예술인연합회 협력

2021-11-17 15:36 출처: K-ART 팩토리

K-ART 팩토리가 ‘문화재를 잇는 문화살롱’을 개최한다

용인--(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17일 -- 2021년 ‘경기도 문화의 날 문화예술지원 프로그램’에 선정된 전통문화기획사 케이아트팩토리가 11월 24일(수) ‘문화재를 잇는 문화살롱’을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문화재를 잇는 문화살롱은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양지향교에서 진행되며, 경기도와 용인에서 활동하는 청년예술가들의 전통 공연과 한복, 탈, 전통놀이 등의 전시·체험 부스도 마련된다.

이번 행사는 △발광엔터테인먼트 △마홀라컴퍼니 △국악창작그룹 하모예 △국악창작소 잇다 △전통타악그룹 with타 △올마이티 후즈 △용인전통연희원이 함께한다.

케이아트팩토리가 주최·주관하고, 경기도와 용인시가 후원하며, 용인청년예술인연합회가 협력한다.

케이아트팩토리는 예비사회적기업으로 그동안 문화소외 지역, 소외계층, 다문화가정을 위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기획·운영해온 청년 스타트업이다.

최양선 케이아트팩토리 작업반장은 “지금의 대한민국은 코로나 블랙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지역의 청년 예술가들은 서야 할 무대를 잃었고, 지역의 향교와 고택은 방문객 없이 고요하게 자리만 지키고 있다”며 “철저한 방역과 안전 수칙을 준수해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예술가들에게 무대를 돌려주고, 시민들에게는 전통 음악과 몸짓으로 가을을 만끽할 수 있도록 하겠다. 경기도민과 용인시민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는 카카오 플러스 친구 K-ART 팩토리와 전화로 하면 된다.

K-ART 팩토리 개요

K-ART팩토리는 “전통으로 소통하다”라는 슬로건을 가진 전통문화기획사다. 경기문화재단에서 공모한 경기예술활동지원사업에 선정돼 대한민국 전통문화가 가진 특수성을 보편성이라는 그릇에 담아 가장 한국적이면서 세계에서 인정받을 수 있는 전통예술 콘텐츠를 만든다. K-ART팩토리 안에서 기획을 하는 기획자, 의뢰를 하는 의뢰자, 공연을 하는 청년예술가들이 전통으로 소통하고 공감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