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H, 5G 서비스 지원 위해 한센의 카탈로그 기반 소프트웨어 채택

2020-10-21 19:05 출처: Hansen Technologies

잉글우드, 콜로라도--(뉴스와이어) 2020년 10월 21일 -- DISH(나스닥: DISH)가 미국 최초의 오픈 RAN 준수 클라우드 네이티브 5G 네트워크를 구축하면서 한센 테크놀로지스(Hansen Technologies)의 카탈로그 기반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채택했다고 20일 발표했다.

이들 솔루션에는 개방형 API로 구축된 제품과 서비스 카탈로그가 포함돼 있으며 이는 DISH 고객 및 네트워크 시스템과 원활히 통합된다.

아틸라 티닉(Atilla Tinic) DISH 최고정보책임자는 “한센의 통합 카탈로그는 DISH의 5G 플랫폼의 핵심 구성 요소로 제품 및 서비스의 적시 도입과 관리를 가능케하며 혁신적 솔루션을 신속히 시제품화해 시장에 출시할 수 있도록 한다”고 설명했다.

스티븐 바이(Stephen Bye) DISH 총괄부사장/최고영업책임자는 “한센은 급속히 확대되는 5G 고객층을 위한 신속한 확장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며 “고객에게 클라우드 네이티브 네트워크 서비스를 선보이는 가운데 한센 팀과의 협력이 고대된다”고 밝혔다.

앤드류 한센(Andrew Hansen) 한센 테크놀로지스 글로벌 최고경영자(CEO)는 “DISH와의 계약은 새로운 5G 서비스 개발부터 DISH의 가상화된 5G 네트워크에서 해당 서비스의 주문 및 활성화에 이르기까지 진정한 카탈로그 기반 접근방식을 가능케 하는 한센의 개발-제공-참여(Create-Deliver-Engage) 제품군의 가치를 보여주는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DISH가 미국 전역에 미국 최초의 클라우드 네이티브 5G 무선 네트워크를 계속 구축하고 있는 가운데 이 중요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게 돼 대단히 기쁘다”고 말했다.

한센은 양사 계약의 일부로 DISH에 한센의 개발-제공-참여 스위트(Create-Deliver-Engage Suite)를 제공할 예정이다. 통합 카탈로그, CPQ 및 주문 관리가 포함된 이 스위트는 클라우드 기반 애플리케이션으로 구성된다. DISH는 이를 통해 BSS와 OSS 프로세스를 자동화하고 실시간 이행 및 견적을 구현하는 동시에 새로운 5G 기반 서비스와 비즈니스 모델 도입을 가속화할 수 있다.

DISH 개요

DISH 네트워크 코퍼레이션(DISH Network Corporation)은 네트워크 연결 전문 기업이다. DISH는 1980년 창사 이래 고객을 대신해 혁신과 가치를 주도하며 파괴적 힘을 보여왔다. DISH는 계열사를 통해 위성 TV 서비스인 DISH TV와 스트리밍 서비스인 SLING TV를 바탕으로 수백만 고객에게 TV 엔터테인먼트와 수상 경력의 기술을 제공한다. DISH는 2020년 부스트 모바일(Boost Mobile)을 인수하며 미국 전역을 커버하는 무선 사업자로 올라섰다. DISH는 미국 최초의 가상화 단독 모드 5G 브로드밴드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 무선 분야 혁신을 거듭하고 있다. DISH 네트워크 코퍼레이션(나스닥: DISH)은 포춘(Fortune)지가 선정한 250대 기업에 속해 있다.

한센(Hansen) 개요

한센 테크놀로지스(Hansen Technologies)(호주증권거래소: HSN)는 에너지, 수자원, 통신 업계에 소프트웨어와 서비스를 제공하는 세계적 기업이다. 미국 내 4개 사무소를 포함해 전 세계에 지사와 개발센터를 두고 있는 한센은 세계 80여개국 550개 이상의 고객사에 수상 이력의 소프트웨어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고 있다. 이를 통해 한센은 고객사가 신제품과 서비스를 개발, 판매, 제공하고 고객 데이터를 관리, 분석하며 중요 매출 관리와 고객 지원 절차를 제어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상세 정보는 웹사이트(www.hansencx.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01020005339/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