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과 국제 개발 협력 보건의료 분야 협력 위한 업무협약 체결

개도국 보건의료 원조에 맞손 잡아
사업 공동 발굴 후 수은이 인프라 지원하고 KOFIH가 사후 운영관리
개도국 보건의료 분야 국내 유무상원조 연계모델로 원조 효과성 극대화

2020-02-18 11:21 출처: 한국수출입은행

수출입은행과 KOFIH이 국제 개발 협력 보건의료 분야 협력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2월 18일 -- 한국수출입은행(은행장 방문규, 이하 ‘수은’)이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이사장 추무진, 이하 ’KOFIH’)과 개도국에 대한 보건의료 분야 원조사업의 효과적 지원을 위해 손을 잡았다.

방문규 수은 행장과 추무진 KOFIH 이사장은 18일 수은 여의도 본점에서 국제 개발 협력 보건의료 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두 기관이 맺은 업무협약은 △국제 개발 협력 보건분야 사업발굴·시행, 사후관리 전 과정에 걸친 상호 연계 추진 △효과적인 유·무상 연계모델 개발 △정례 협의 및 정보 교환 등이 주요 내용이다.

수은이 집행하는 대외경제협력기금(EDCF)은 병원건립과 의료기자재 공급, 보건·의료시스템 도입 등 인프라 사업에 대한 금융협력에 KOFIH는 사업발굴지원, 운영관리(O&M) 및 역량 강화 등 기술협력에 각각 장점이 있다.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 Economic Development Cooperation Fund)은 개발도상국의 산업화와 경제발전을 지원하고 우리나라와 개발도상국 간의 경제교류를 증진하기 위해 1987년 설립한 정부기금으로 주로 경제 및 사회 인프라 건설을 통해 개발도상국의 빈곤 감축 및 경제성장에 기여한다.

양 기관은 지금까지 7개국 13개 사업에서 협력한 바 있다. 이날 업무협약 체결로 개도국 보건의료 분야 원조를 실시할 때 초기부터 두 기관이 공동으로 사업발굴에 참여한 후 EDCF로 인프라를 지원하고 KOFIH가 사후 운용관리를 지원하는 등 협력 방식을 보다 체계화할 방침이다.

‘유무상 원조 패키지 지원’으로 대 개도국 원조의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실질적 협력 모델 사례가 만들어진 것이다.

방 행장은 이날 서명식 자리에서 이번 업무협약체결은 국제 개발 협력 무대에서 우리나라 선진 보건의료 시스템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원조 효과성을 높여 지속가능개발 목표(SDGs) 달성과 개도국 인프라 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